콘텐츠로 건너뛰기

생리14~21일 호르몬변화 급변시기 주의사항 5가지 [03]

 생리 시작일 부터 14~21일 째 시기

여성의 몸은 생리를 시작하고 끝난다고 해서 자궁이 하는 일이 잠시 쉬는것은 아닙니다. 생리가 끝났다면 다시 정자를 맞이할 준비 그리고 수정이 되어 임신이 가능하도록 자궁의 건강을 돌보는 일을 쉼없이 하고있습니다.

자궁내막 격동의 변화 

여성호르몬인 에스트로겐 과 프로게스테론의 수치가 올라가고 임신을 준비하며 자궁 내막은 변화를 시작합니다. 
수정이 되지않는다면 다시 위에 호르몬 수치는 낮아지고 임신을 준비했던자궁 내막의 변화물들이 생리로 배출이 되는것입니다.
자궁내막 입장에서는 임신여부도 중요하겠지만 , 제일 중요한것은 자궁내막이 건강을 잘 유지하느냐 못하느냐에 따라서 

  • 착상이 잘되지 못하여 난임 원인
  • 생리 주기  변화가 잦음
  • 불특정 질 출혈 보일 수 있음

즉 자궁내막이 건강하고 원활하게 활동을 유지 할수있도록 이시기에 격동의 변화중이라고 몸을 이해하는것이 중요합니다.

생리14~21일째 변화

호르몬 분비 급변으로 주의할점 5가지

호르몬은 내 마음대로 조절을 할수가 없기에 이때는 급변하는 호르몬 분비로 인해 체력적으로 또는 심적으로 크게 흔들릴 수 있습니다. 
잠시나마 좋아졌다고 느낀 피부 상태는 다시 배란이 되고나서 거칠어지는 상태가 되기 쉽습니다. 슬슬 다시 피부트러블로 고생할 시기가 시작 되는것을 예상하기도 합니다.

  1. 변비 조심 (수분과 채소 섭취를 늘려야함)
  2. 항산화 성분이 많이 포함된 야채 와 과일 섭취
  3. 국화차 마시는것도 도움
  4. 호르몬 급변으로 폭식하기 쉬운 상태 
  5. 스트레스 지수가 올라가기 쉬움

생리 후 두통 찾아오는 이유 2가지 와 해결 방법(새 브라우저 탭에서 열림)

커피 카페인 함량 과 효능 효과 잠재적 단점(새 브라우저 탭에서 열림)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