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건강한 소변관리 14가지 생활 습관 요당, 단백뇨 덜 나오는 방법

단백뇨 줄이기 위한 건강한 생활 습관 관리 14가지 

소변검사를 통한 당뇨 관리에는 몇 가지 중요한 생활습관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아래는 요 당과 단백뇨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되는 몇 가지 조언입니다.

1.충분한 수면 취하기

충분한 수면을 취하는 것이 당뇨 관리에 도움이 됩니다. 수면 부족은 혈당 조절에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일정한 수면 패턴을 유지하고 편안한 수면 환경을 조성하세요.

2.한식 위주의 식사

밀가루, 빵, 설탕, 탄산음료 등을 피하고, 한식 위주로 식사하세요.
균형 잡힌 식단은 혈당 조절에 도움이 되며,
특히 채소 반찬을 통해 비타민과 무기질을 충분히 섭취하세요.

3.규칙적인 운동

정기적인 운동은 혈당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걷기, 뛰기, 등산, 줄넘기 등 다양한 유산소 운동과 근력 운동을 병행하여 건강한 신체를 유지하세요.

4.규칙적인 식사 및 식사 계획

정기적이고 규칙적인 식사 패턴을 유지하고,
혈당 조절에 도움이 되는 건강한 식습관을 가집니다.
식사 전후에 혈당을 체크하며 식사 계획을 세우세요.

한국인 권고 단백질 섭취량

한국영양학회의 권고 기준에 따르면 남성의 경우 19~49세가 하루에 55g, 50세 이상은 50g이며,
여성은 19~29세가 50g, 30세 이상은 45g입니다.

실제 단백질 섭취량

2013년 국민건강영양조사에 따르면,
한국인의 하루 단백질 섭취량은 권고량을 웃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체중에 따른 단백질 섭취 권고량

최근의 권고량은 체중당 0.8g이며, 70kg인 경우 하루에 56g의 단백질 섭취가 가능합니다.

  • 콩팥병 환자의 단백질 섭취 권고량

콩팥병 환자의 경우 정상인보다 낮은 체중당 0.6~0.8g을 권장하며,
향후 더 낮아질 전망입니다.

쌀밥과 단백질 함량

흰쌀밥 한 공기(210g)에는 약 6g의 단백질이 들어 있으며,
쌀밥의 섭취로 단백질 섭취량이 높아질 수 있다는 문제를 언급하고 있습니다.

잡곡밥과 단백질 함량

잡곡밥은 흰쌀밥과 비슷한 단백질 함량을 가지고 있지만,
칼륨과 인이 많아 콩팥병 환자들에게 권장되지 않는다고 설명하고 있습니다.

식습관 조절 권고

단백뇨로 인한 제한이 필요한 경우,
식사량을 줄이고 부족한 열량은 지방 섭취를 통해 보충하는 것이 좋다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5.한약 및 침치료 고려

필요한 경우 한약이나 침치료와 같은 보조 요법을 고려해 볼 수 있습니다.
의료 전문가와 상담하여 적절한 치료 방법을 찾아보세요.

6.혈압을 조절하라

혈압을 안정시키는 것이 중요하며,
고혈압은 콩팥 건강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습니다.

7.단백질 섭취량 줄이기

하루 단백질 섭취량을 종전의 70~80% 수준으로 줄여야 합니다.

8.소금 섭취 제한

소금 섭취량을 하루 5g 이하로 유지해야 합니다.

9.물 섭취 제한

하루 소변량을 2ℓ 이하로 유지하고, 물을 많이 마시지 않도록 합니다.

10.담배 금연

담배를 피우지 않거나 금연하는 것이 좋습니다.

11.호르몬 치료 신중하게

폐경 여성은 호르몬 치료를 신중하게 고려해야 합니다.

12.과도한 운동 피하기

너무 심한 운동은 콩팥에 공급되는 혈액을 감소시킬 수 있으므로 피해야 합니다.

13.체중 조절

살을 빼는 것이 중요하며,
비만은 콩팥 비대를 유발할 수 있습니다.

14.카페인 및 철분 섭취 제한

카페인과 철분을 과도하게 섭취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합니다.

이러한 생활습관의 변화는 당뇨 관리뿐만 아니라 전반적인 건강에도 도움이 됩니다.
그러나 언제나 의료 전문가와 상담하여 본인에게 적합한 계획을 수립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